버스기사는 아이의 행동을 편지로 써서 집에 보냈다 – 엄마는 편지를 읽고, 눈물을 쏟는데

어느 날, 한 남매가 편지 한 장을 가지고 집으로 왔습니다. 아이들의 부모는 걱정이 되었습니다. 대개 이런 경우, 선생님이 아이의 문제점을 알려주는 편지일 수 있었기...

94세 여자 집에 멈춰 선 우체부. 안에서 들리는 울음소리에 문을 부수는데

조쉬(Josh Hefta)는 우편배달원입니다. 그는 매일, 마을을 돌아다니며 편지를 배달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누구보다도 이 마을 사람들을 잘 알고 있죠. 특히 친하게 지내던 고객이 한 명 있었는데,...

수풀 속에서 ‘폐가’를 찾은 사진작가. 문을 열자, 삶의 충격에 빠졌다

레슬리(Leslie David)는 모험과 스릴을 즐기는 열정 넘치는 사진작가입니다. 그녀는 버려진 주택들을 찾아가서, 사진을 찍는 취미가 있죠. 어느 날, 레슬리는 평소와 같이 부서진 지붕과 잡초로 뒤덮인...

알바생과 사진 찍던 낯선 남자. 갑자기, 목으로 손을 향하는데

모리사(Morissa)는 미국 애리조나에 살고 있는 20대 여성입니다. 그녀는 전문 메이크업 아티스트로 일하고 있었지만, 형편이 몹시 안 좋았습니다. 그래서 Hotters 레스토랑에서 아르바이트를 병행하고 있었죠. 그런데 어느...

슈퍼에서 바지에 실수한 할아버지 – 이 여자의 반응은 최고였다

작년 8월 초에 있었던 일이다. 리사(Lisa Jackson)는 평소와 같이 미국 조지아의 Kroger 마트에서 쇼핑을 하고 있었다. 마트를 돌아다니던 그녀는 한 노인과 눈이 마주쳤다. 그런데 노인의...

학교에서 ‘아빠 비밀’ 털어놓은 4살 아이. 선생님은 즉시 아빠에게 전화를 거는데

오늘의 주인공 낸시(Nancy Bleur, 54세)는 아이오와 출신의 친절하고, 정 많은 유치원 선생님입니다. 그녀는 아이들을 매우 좋아하며, 아이들을 행복하게 해줄 수 있다면 작은 것도 아끼지 않던...

할머니를 괴롭힌 10대 폭력배들. 그러나 ‘그녀의 뒤’에 누가 있는지 몰랐다.

카렌(Karen Klein)은 그녀의 인생 중 가장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었다. 남편은 세상을 먼저 떠났고, 10년 후에는 아들마저 자살했다. 그리고 68세 되던 해의 어느 날, 그녀의 삶은...

한 가수가 ‘암’ 투병 중이던 팬의 플래카드를 보자, 즉시 무대를 이탈하는데 (영상)

사람들은 한번쯤 좋아하는 가수의 콘서트를 보기위해, 하루하루를 손꼽아 기다린 경험이 있을 것이다. 그런데 하필, 콘서트 당일에 몸이 아프다면? 이보다 더 슬픈 일도 없을 것이다. 하지만, 오늘의...

네덜란드 울린 6살 꼬마의 ‘마지막 버킷리스트’

매년 새해가 되면, 많은 사람들은 올 해 이루고 싶은 버킷리스트를 작성하곤 한다. 오늘의 주인공 6살 꼬마 테인(Tijn)은 ‘특별한 버킷리스트’를 세워, 전 세계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여 화제다. 2016년...

인류를 위해 일평생 바친 ‘300원 의사’. 주민들의 통곡 속에 세상을 떠나다

"300원 의사"로 알려진 의사 '바라수브라마냔'가 2016년 12월,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그의 병원이 위치한 코임바토르(Coimbatore) 마을은, 슴픔과 비통의 흐느낌으로 가득 찼다. 바라수브라마냔(Balasubramanian)은 아주 적은 비용으로, 환자들을 치료해주는...

결혼한 지 6주 만에 사라진 남편. 70년 뒤, ‘진실’이 밝혀졌다

1940년. 22살의 숙녀 페기(Paggy)는 공군 조종사 빌리(Billie)를 만났다. 그들은 단숨에 사랑에 빠졌고, 얼마 후 결혼식을 올렸다. 행복한 신혼생활도 잠시, 그들의 운명을 갈라놓을 ‘위기’가 닥쳤다. 2차...

급식비 없어서 밥 못 먹는 295명 친구 위해 돈 대신낸 아이

어느 날 점심시간, 초등학교 3학년인 케이든(Cayden Taipalus)은 ‘믿을 수 없는 광경’에 충격을 받았다. 바로 몇몇 친구들이 따듯한 밥 대신 ‘치즈 샌드위치’로 배식을 받고 있었던 것이다. 그는...

카페 주인에게 ‘구걸’하러 갔다가, ‘일자리’ 받은 노숙자

당신은 첫 월급을 받는다면, 가장 먼저 무엇을 하고 싶은가? 수많은 생각이 떠오를 것이다. 여기, 노숙자 마커스(Marcus)도 '첫 월급'으로 무엇을 할지 고민이었다. 그리고 그가 내린 결론은...

구걸을 위해 차에 다가간 꼬마. 그런데, 차 안을 보자 ‘오열’하기 시작하는데

세상에서 자신이 가장 불행하다고 느껴본 적이 있는가? 대다수의 사람들은 그럴 것이다. 오늘의 주인공 존(John Thuo)도 자신이 세상에서 가장 불행하다고 믿었던 사람 중 한명이었다.  그는 케냐의 수도...

전 재산 ‘2만원’으로 한 여성을 도운 ‘노숙자’. 얼마 후, 그의 인생은 180도 변했다.

만약 우리가 전 재산을, 남을 돕기 위해 써야 한다면? 선뜻 결단을 내리기 쉽지 않을 것이다. 그런데, 여기 '한 노숙자'는 자신의 전 재산으로, 여성을 도와 화제가...

화가 난 ’92세’ 할아버지 내쫓은 은행 직원. 결국, 경찰이 나서는데..

미국 LA에 위치한 Montebello 경찰서는 한 달 전, 뜨거운 조명을 받았다. 최근 미국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또 다른 '경찰의 과잉대응 문제'였을까? 아니다. 오히려 그...

9살 꼬마는 갑자기 경찰에게 ‘알 수 없는 메모’가 적힌 영수증을 건네는데..

9살 아이, 노아(Noah)는 엄마와 식당에서 아침을 먹고 있었다. 그때였다. 노아는 옆 테이블에 앉아있는 '경찰관'을 발견했다. 심장이 두근거리기 시작했다. 사실 그의 꿈은 경찰관이었다. 노아는 경찰관에게 ‘무엇’이라도...

노숙자에게 건넨 ‘명함’이 놀라운 반전을 가져오다

살면서 인생의 고비는 누구에게나 찾아온다. 하지만 그 고비가 '기적'이 되어 돌아오기도 한다. 작년 1월. 유난히도 추웠던 겨울. 부동산 중개인 셸비(Shelby Lynn Henry Alexander)는 차 안에서...

SOCIAL

86,899FansLike
0FollowersFollow
138,296SubscribersSubscribe

최신 기사

불에 탄 아기를 구한 여성. 38년 뒤, 페이스북을 하던 중 소리를 지르는데

아만다(Amanda Scarpinati)는 수십 년째 사진 한 장을 간직해 왔다. 사진 속에는 아기였던 자신을 포근하게 안아주고 있던 간호사의 모습이 담겨있었다. 이 사진은 1977년 아만다가 심각한 사고를...

이혼한 전처를 극진히 대한 아빠의 ‘이유’가 전 세계를 녹이고 있다

보스턴에 살고 있는 빌리(Billy Flynn Gadbois)는 아침 일찍부터 꽃과 카드 그리고 아침 식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전처의 생일에 깜짝 선물로 전해주라며, 그의 아이들에게 건네주었죠. 그리고...

자살 전, 마지막 담배를 태우고 있던 참전용사. 바로 그때, 풀숲에서 희미한 소리가 들려오는데

우리 몸은 대부분의 일들을 회복해 낼 수 있는 놀라운 능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과거에 받았던 생명의 위협의 경험은 몇 해가 지나도 우리를 계속 괴롭히죠. 전쟁으로...

결혼식 입장 중, 갑자기 멈춰 선 신부. 이유를 모르고 있던 남편은 오열하는데

한 아름다운 신부가 결혼식 입장 중 갑자기 멈춰 섰습니다. 그리고 그녀가 보여준 '아름다운 손짓'은 수십만 명을 눈물짓게 하고 있습니다. 호주 시드니에 살고 있는 엘리자베스(Elizabeth)와 스콧(Scott)에게...

버스기사는 아이의 행동을 편지로 써서 집에 보냈다 – 엄마는 편지를 읽고, 눈물을 쏟는데

어느 날, 한 남매가 편지 한 장을 가지고 집으로 왔습니다. 아이들의 부모는 걱정이 되었습니다. 대개 이런 경우, 선생님이 아이의 문제점을 알려주는 편지일 수 있었기...

94세 여자 집에 멈춰 선 우체부. 안에서 들리는 울음소리에 문을 부수는데

조쉬(Josh Hefta)는 우편배달원입니다. 그는 매일, 마을을 돌아다니며 편지를 배달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누구보다도 이 마을 사람들을 잘 알고 있죠. 특히 친하게 지내던 고객이 한 명 있었는데,...

많이 본 기사

폐가에 1살 된 아기를 버리고 도망간 엄마. 10년 뒤, 믿을 수 없는 일을 마주했다

평화로웠던 러시아의 한 마을, 야로슬라브(Yaroslav). 이곳에 정적을 깨뜨린 사건이 벌어졌다. 주민들은 아직도 10년 전, 이 사건을 잊지 못한다. 이 이야기는 이웃 주민이 옆집에서 아이 울음소리를...

알바생과 사진 찍던 낯선 남자. 갑자기, 목으로 손을 향하는데

모리사(Morissa)는 미국 애리조나에 살고 있는 20대 여성입니다. 그녀는 전문 메이크업 아티스트로 일하고 있었지만, 형편이 몹시 안 좋았습니다. 그래서 Hotters 레스토랑에서 아르바이트를 병행하고 있었죠. 그런데 어느...

학교에서 ‘아빠 비밀’ 털어놓은 4살 아이. 선생님은 즉시 아빠에게 전화를 거는데

오늘의 주인공 낸시(Nancy Bleur, 54세)는 아이오와 출신의 친절하고, 정 많은 유치원 선생님입니다. 그녀는 아이들을 매우 좋아하며, 아이들을 행복하게 해줄 수 있다면 작은 것도 아끼지 않던...

할머니를 괴롭힌 10대 폭력배들. 그러나 ‘그녀의 뒤’에 누가 있는지 몰랐다.

카렌(Karen Klein)은 그녀의 인생 중 가장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었다. 남편은 세상을 먼저 떠났고, 10년 후에는 아들마저 자살했다. 그리고 68세 되던 해의 어느 날, 그녀의 삶은...

딸의 수상한 행동에 아이패드 뺏은 아빠 – 그 안의 내용을 보고 온몸에 소름이 돋는데

인터넷은 그 어느 때 보다 육아를 훨씬 어렵고, 두렵게 만들고 있다. 과거 부모들은 자녀를 지켜보고 자녀의 친구들을 만나며 아이가 누구와 시간을 보내는지 알 수 있었다....

매일 창문을 두드리는 다람쥐 – 8년 뒤, 가족은 ‘그녀의 의도’를 깨닫는데

2009년, 야생 다람쥐 한 마리가 부엉이에게 습격을 당했습니다. 공격을 당한 다람쥐는 거의 죽기 직전의 상태였죠. 그런데 때마침 그곳을 지나던 해리슨(Brantley Harrison)가족은 이 다람쥐를 발견했고, 즉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