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이름은 두산 크르톨리카고, 16살이에요! 세르비아에 살고있어요. 저는 그림 그리는 것을 정말 좋아하고, 자연을 매우 사랑해요. 저는 주로 동물들과 아이들의 다양성에 매력을 느껴요. 다른 환경에도 적응해 강인하게 살아가는 모습을 동경해요.

“4살 때, 부모님이 예술학교에 가는 걸 동의해주셨어요”

저는 두 살 때부터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어요. 여태까지 6번의 단독전시회를 열었고, 많은 TV 프로그램에 나와 제 작품에 대해서 이야기했어요. 저는 13살 때 선사기에 대해 글을 쓰고 그림을 그렸어요. 제가 쓴 책은 세르비아에서 출간이 되기도 했어요!

8살 때의 두산, 그리고 전시 그림들

아래는 9살 때 두산이 그린 그림 (매년 실력이 놀랍게 향상된다)

10살 때 그린 그림

13살

16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