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부부 디에나(Deanna Feist)와 그의 남편은 결혼 후 플로리다 주로 여행을 떠났다.

하지만 여행의 기쁨도 잠시, 허리케인 이르마(Irma)가 플로리다 주를 강타했다. 곳곳에서 집들이 무너지고, 물에 잠기고, 불에 타기도 했다.

이르마(Irma)는 5성급 허리케인으로, 대서양 관측 이래 가장 강한 허리케인이었다.

부부는 안전을 위해 아직 허리케인 규모가 작은 북쪽으로 향했다.

Flickr/Antti Lipponen

하지만 예상치 못한 문제가 발생했다.

부부가 허리케인을 피하기 위해 테네시 주 포지(Pigeon Forge)에 도착했을 때였다. 갑자기 자동차가 말썽을 부리기 시작한 것이다.

그들은 몹시 당황했다. 이미 집에서 꽤 멀리 떠나왔기에 돌아갈 수도 없었다.

Facebook/Deanna Feist

그들은 일단 허기진 배를 채우기 위해, 올드 밀(The Old Mill) 레스토랑에 들어갔다.

하지만, 주차장에 주차를 하자마자 갑자기 계기판의 모든 경고등이 켜졌다.

에어백 경고등, 타이어 공기압 경고등, 모든 경고등이 켜지며 부부는 최악의 악몽을 경험해야 했다.

Facebook/Deanna Feist

디에나의 남편은 바로 차 시동을 껐으나, 시동은 다시 걸리지 않았다.

남편은 옆에 주차되어 있던 차량의 차주에게 점프스타트 (다른 차의 배터리에 연결해 시동을 거는 것)를 좀 도와줄 수 있겠느냐고 물었고, 차주는 “흔쾌히 도와주겠다”고 대답했다.

그 사이에, 디에나는 식당으로 들어가 대기 명단에 이름을 적었다.

unsplash

한편, 창 밖으로 부부의 상황을 모두 지켜보고 있던 사람이 있었다. 바로 이 식당에서 오랫동안 일했던 매니저 모(Mo Tamaddoni)였다.

그는 그들의 문제를 가능한 한 빨리 해결해주고 싶었다.

그리고 부부를 대기 명단에 가장 우선으로 올려, 바로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도왔다.

unsplash

두 사람은 남들보다 빠르게 자리를 안내받았고, 식사 또한 빠르게 서빙되었다.

부부는 매니저 덕분에 식사를 잘 마칠 수 있었고, 계산을 하러 카운터에 가려 할 때였다.

종업원이 다가오더니, 계산서가 아닌 이상한 봉투 하나를 테이블에 올려두었다.

아래는 디에나가 페이스북에 직접 쓴 글이다:

“(종업원이 말하길) 매니저가 준거라고 하더라고요. 그리고 저희 식사는 무료라고 했어요. 봉투 안에는 레스토랑 무료 식사권과 함께 현금 200달러, 그리고 편지 한 통이 들어 있었어요.”

Facebook/Deanna Feist

부부는 어안이 벙벙했다. 무료로 식사 대접을 받은 것도, 레스토랑 식사권도 엄청나게 놀라운 일이었지만, 자신들에게 왜 현금 200달러를 준 것일까?

편지 내용은 다음과 같았다:
“아마 허리케인 이르마를 피해 이곳으로 오셨을 것 같네요. 제 동생도 플로리다에 살고 있답니다. 그 아름다운 땅에 그런 허리케인이 몰아치는 것을 보고 슬펐답니다.. 부디 두 분은 모든 일이 잘 풀리기를 바랍니다. 돌아가실 때, 차량 배터리 교체가 필요하실 것 같아 제 선물을 함께 동봉했으니 부디 받아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다음번에 또 방문하여 식사를 하실 수 있도록 무료 식사 쿠폰도 함께 동봉했습니다. 행운을 빕니다. 그리고 저희 레스토랑을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Facebook/Deanna Feist

디에나는 전혀 알지 못하는 사람에게서 이런 뜻밖의 선물을 받은 사실이 믿기지 않았고, 결국 그동안 참았던 눈물을 터뜨렸다.

그리고 이 이야기를 페이스북에 공유하여 “세상에는 아직 좋은 사람들이 있다”는 것을 알렸다. 곧 이 글은 수만 번 공유되며 세계로 퍼져나갔다.

WATE는 모가 있는 오트밀 식당을 찾아가 인터뷰를 했다. 그리고 “당신은 지금 전 세계의 영웅으로 불린다.”고 전했다.

WATE, Screen shot

그러자, 모는 그런 일이 일어난 지도 모르고 있었다면서,

“나는 영웅이 아니에요. 진정한 영웅은 이 허리케인이 맞서 사람들을 구조하고 있는 공무원들, 자원봉사자들입니다. 난 아무것도 아니에요. 나는 그저 도움이 필요한 사람을 보았고, 그들에게 도움의 손길을 건넸을 뿐이에요.’라며 겸손한 소감을 전했다.

5성급 허리케인은 미국 전역에 잔인한 상처를 남겼지만, 모 할아버지의 따뜻한 마음은 많은 이들에게 위로와 큰 힘이 되었습니다.

“세상에는 아직 좋은 사람들이 많습니다.” 디에나의 말에 동의하신다면, ‘모’ 할아버지에게 아낌없는 찬사를 보내주세요!

WATE, Screen S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