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TEST ARTICLES

팁 받고, ‘감사의 마음’ 전하러 손님 찾아갔다 ‘인생’ 뒤집힌 투잡 알바생

레스토랑에서 아르바이트를 한다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긴 근무 시간에, 손님들의 불평은 쏟아지고, 몸은 지칠 대로 지친다. 많은 것을 희생해야 하지만 그렇다고 돈을 충분히...

전쟁에서 돌아오지 못한 남편 ‘노트북’ 열어보자, 발견된 ‘숨겨온 비밀’

엠마 위버(Emma Weaver)는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을 겪었다. 미군 중위인 남편 토드 위버(Todd Weaver)가 다시는 집에 돌아오지 못하게 된 것이다. 이틀 후, 엠마는 아프가니스탄으로부터...

군인 남편과 떨어져 사는 ‘아내’의 계산서에 ‘무언가’를 적은 난로 수리공

브리짓(Bridget Stevens)은 두 아이의 엄마다. 그녀의 남편 바비는 군인이다. 그는 가족과 멀리 떨어진 곳에 배치돼, 몇 달째 집에 오지 못하고 있었다. 그런데 어느 날. 브리짓은...

정체 모를 ‘울음소리’에 지하로 뛰어내려간 주민. 잠시 후, ‘비명’을 지르는데

오늘의 주인공은 마샤라는 길고양이다. 마샤는 한 평생을 러시아의 오브닌스크라 길거리를 떠돌며 살았다. 다행히도 마샤의 동네에는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사람들이 많았다. 그들은 굶주린 미샤에게 약간의 먹을 것과 따뜻한...